사진

맑시즘2011 마지막날

4일간 1천2백여 명이 참가한  ‘맑시즘2011’

 

 

 205개 단체가 맑시즘 2011을 후원해주셨습니다.

 

 몇년 전 이 놀이방에서 엄마를 기다리던 아이는 이제 중학생이 돼 엄마와 함께 4일 동안 토론에 참가하기도 했습니다.

 

인터네셔널가를 부르고 있는 맑시즘2011 참가자들

 

맑시즘2011이 보여 준 변혁적 사상과 대안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실천 의지는 이제 투쟁 속에서 계속 이어질 것입니다.

 

 

사진- 현옥, 재희, 정우, 은이, <레프트21>사진팀

맨 위로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