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진짜 사장이 나와라! LG그룹 규탄 결의대회(6월12일)

SK브로드밴드·LG유플러스 서비스센터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인간다운 삶을 살기위해 노조를 결성한지 두 달이 지났다. 원청인 통신대기업과 외주업체 사용자들은 불법적인 노동실태를 개선하기는커녕 월급 삭감,해고·폐업 위협 등으로 노조를 탄압하고 있다. 그러나 노동자들은 움추려들지 않고 투쟁을 이어나가고 있다. 6월 1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LG그룹 쌍둥이 빌딩 앞에서 LG유플러스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처음으로 대규모 집회를 열었다. 이날 모인 5백여 명의 노동자들은 ‘진짜 사장이 나와라! LG그룹 규탄 결의대회’를 열고 투쟁을 결의했다.
_MG_2597

_MG_2700

3개 지부 공동 파업을 벌이고 있는 케이블방송 노동자들

_MG_2701

_MG_2743

_MG_2808

삼성 본관 앞에서 노숙농성을 이어가고 있는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들

맨 위로 목록으로